a6000(ILCE-6000), Samyang 12mm f2


a6000(ILCE-6000), Samyang 12mm f2


HTC evo4G+


a6000(ILCE-6000), Samyang 12mm f2


HTC evo4G+


a6000(ILCE-6000), Samyang 12mm f2


HTC evo4G+


a6000(ILCE-6000), Samyang 12mm f2


HTC evo4G+


a6000(ILCE-6000), Samyang 12mm f2


a6000(ILCE-6000), Samyang 12mm f2



거의 매일 같은 하늘을 바라본다.

2015년 8월 17일 점심시간경...


유난히도 더웠던 올해의 여름도 한풀 꺾이어 가고,

가을에게 그 자릴 넘겨주려 하고 있다.


하늘이 좋다.

구름도...

'My Photo Story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소나기가 내린 직후  (0) 2015.08.17
회사에서 쳐다본 흐릿한 미리내  (0) 2015.08.17
2015.08.17 여름 하늘  (0) 2015.08.17
거미 vs 팩맨  (0) 2015.08.14
오랜만의 비  (0) 2015.08.14
광해의 근원은 人  (0) 2015.08.14
Posted by 마음의 문 네오스프릿

댓글을 달아 주세요